• HOME
  • For Members FAQ/Q&A
  • 헤드헌팅 관련 지식정보

헤드헌팅 관련 지식정보

담배 끊게 하는 가장 강력한 요소는 담뱃값 인상?

커리어앤스카우트 2012-11-22

우리나라의 흡연자들을 대상으로 금연정책의 효과를 평가하는 ITC 한국 조사 결과 우리나라 흡연자들도 강력한 금연정책을 요구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전세계 22개국 100여명의 전문가가 참여하는 국제 금연정책 평가 프로젝트인 ITC 프로젝트(the International Tobacco Control Policy Evaluation Project)팀의 국내 책임자인 국립암센터 서홍관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이 1115 ‘ITC 한국 보고서(ITC Korea National Report)’를 통해 이같이 밝힌 것.

ITC 한국 연구는 2005, 2008, 2010년 한국의 흡연자들을 대표성 있는 표본 추출을 통해 3차례 수행한 연구결과이다.

이 연구는 캐나다 워털루 대학의 ITC 프로젝트팀(연구책임자 Geoffrey Fong교수)과 국립암센터의 연구진(연구책임자 서홍관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이 협력하여 수행했으며 보건복지부, 미국 국립암연구소(NCI, National Cancer Institute), 국립암센터가 후원했다.

2010, 86%의 흡연자들은 정부가 흡연의 해로움을 줄이기 위해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또한 거의 2/3(62%)의 흡연자들은 정부가 담배 관련업체들을 고소하여 의료비용을 지불하게끔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하였다.

아울러 대부분의(88%)의 흡연자들이다시 시작 할 수만 있다면, 흡연을 시작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혀 흡연을 시작한 것을 후회했다.

ITC 한국 보고서는 가격은 흡연자들이 담배를 끊게 하는 가장 강력한 요소이나 한국은 2004 12 500원을 인상한 이래로 7년간 담뱃세를 인상하지 않고 있으며 이 결과로 계속 하강하던 흡연율이 2007년 이후 남녀 모두 상승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2010년 조사에서 우리나라 흡연자는 담배 소비에 자신의 소득의 3.1%만을 지출하고 있었다고 보고서는 밝히고 있다.

전체 흡연자들 중 1/3 (35%)만이 담배에 지출되는 돈이 부담되어자주또는매우 자주금연을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금연을 결심한 이유도 담배 가격이 부담되어서라고 대답한 비율이 2005 38%에서 2010 27%까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고했다.

때문에 보고서는 현재의 담배가격은 금연을 유도하는데 영향력이 현저히 미흡한 것으로 드러나 담뱃세 인상을 통한 담배가격 인상이 시급함을 보여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보고서는 흡연자의 86%가 정부가 흡연의 해로움을 줄이기 위해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조사됐다며, 정부가 보다 강력한 금연 정책을 펼칠 것을 권고했다.

구체적으로는 흡연자의 반 이상(55%)이 담뱃갑에 어떤 내용의 광고나 디자인도 들어있지 않은 디자인 없는 담뱃갑(plain packaging)을 지지했다고 밝혔다.

나아가 흡연자의 40%는 모든 담배제품의 사용을 완전히 금지하는 것에 찬성한다고도 강조했다. 특히 흡연자의 88%다시 시작할 수만 있다면, 흡연을 시작하지 않을 것이라고 대답했다고 보고서는 밝히고 있다.

ITC 한국 보고서는 정부의 보다 강력한 금연 정책이 필요한 근거로 2005년에 흡연자의 1/3(35%) 이상이 담뱃값에 쓰여진 경고 문구를 관심있게 읽어보았는데, 2010년에는 25%로 감소하였다는 점을 들었다.

2005년에 흡연자들 중 16%가 이 경고 문구를 보고 최소 한번 이상 담배를 참은 것으로 조사됐는데, 2010년에는 최소 한번 이상 담배를 참은 흡연자가 11%로 오히려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한국에서는 아직저타르”, “순한등 오해의 여지가 있는 문구들이 규제 없이 사용되고 있다는 점도 보고서는 지적했다.

그 결과로 30%의 흡연자들이 “light(약한)” 담배는 흡입하는 타르의 양이 적은 것을 의미한다고 잘못 알고 있었으며, 28%의 흡연자들도 역시 “light(약한)” 담배가 몸에 덜 해롭다고 잘못 알고 있었다고 강조했다.

우리나라에서의 실내 금연은 아직 포괄적으로 이루어지지 않았으며, 특히 음식점에서의 흡연이 2010년에는 흡연자의 69%가 음식점에서의 실내 흡연을 목격했다.

흡연자들도 음식점에서의 흡연금지에 대해 2005 17%가 찬성했으나, 2008년과 2010년에는 30%, 29% 2배 가까이 높아졌다.

차 안에서의 흡연에 대해서 비흡연 동승자와 어린이 동승자가 있을 때 2005년에는 흡연자의 49%가 절대 흡연하지 않는다고 했으나, 2008년에는 65%, 2010년에는 70%가 흡연하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어린이가 함께 탄 차에서의 흡연은 2008 83%가 하지 않는다고 했으나, 2010년에는 92%가 하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한편 국제 금연정책 평가 프로젝트 (ITC 프로젝트)는 세계 최초의 보건협약인 세계보건기구 담배규제기본협약에 따른 금연 정책 영향 평가 연구에 동참하는 22개국(캐나다, 미국, 영국, 호주, 아일랜드, 태국, 말레이시아, 중국, 대한민국, 뉴질랜드, 멕시코, 우루과이, 프랑스, 독일, 네덜란드, ,브라질, 모리셔스, 방글라데시, 부탄, 인도, 케냐, 잠비아)의 금연분야 연구자 및 전문가 100명이 참여하는 국제 공동 연구이다.

각국의 ITC 프로젝트 팀은 종적 코호트 조사를 실시하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이러한 정책의 영향을 평가하는데 자연상태의 실험을 이용하였다.

ITC 연구는 담배 규제 정책의 영향력을 측정할 수 있는150가지 이상의 방법들을 포함했고 세계인구의 50% 이상, 세계 흡연자의 60% 이상, 그리고 세계 담배 사용자의 70% 이상이 거주하고 있는 나라들에서 수행되었다.

출처: 뷰티한국